VisitYourself

현대카드 Travel Library

카타야마 마사미치

[DIVE App]을 사용하시는 분은 누구나 4개 라이브러리(디자인/트래블/뮤직/쿠킹)방문이 가능합니다. (단, 주중만 가능)


경계의 장소, 여정의 시작
도시와 라이브러리의 경계를 넘는 순간, 이미 여정은 시작된다. 여행에 대한 트래블 라이브러리의 통찰은 공간에서도 그대로 투영되어 각기 다른 공간의 속에서 예상치 못한 발견을 이끌어낸다. 가장 먼저 시야를 압도하는 것은 장엄함 서가의 풍경이다. 마땅히 벽과 천장이 있어야 할 모든 자리를 대신한 서가는 태초의 생명력을 잃지 않은 듯 1층을 넘어 2층 천장까지 자라나며 책으로 쌓아 올린 자신만의 공간을 구축한다. 2층을 향해 트인 시야는 마치 피라네시가 그려낸 판화의 한 장면처럼 끊임없이 대각선으로 확장되어 간다. 현실의 공간 너머로 펼쳐지는 무한한 미지의 공간, 한 눈에 모든 것을 보여주지만 그 끝을 쉽게 가늠할 수 없는 이곳은 호기심으로 가득한 책의 동굴이다.

우연한 발견을 사유하고 확장하는 공간
역동적인 서가가 세워지면서 라이브러리 곳곳에는 자연스럽게 숨겨진 빈틈이 생겨났다. 새로운 여행의 테마와 정보로 가득한 서가의 틈새에서 자칫 버려질 뻔한 이 사각지대는 우연한 발견을 사유하고 확장하는 작은 공간들로 채워진다. 라이브러리의 계단이 공간을 수직으로 관통하며 층층이 새로운 풍경을 만들어 낸다면, 이들은 서가의 코너를 돌 때마다 낯설고 이질적인 풍경으로 유기적인 여정을 이끌어낸다. 1층 서가의 빈틈은 아날로그 지도를 통해 도시를 발견하는 공간이다. 전 세계 국적기 미니어처들을 한곳에 모아 여행의 설렘을 발견하고, 도시가 지닌 모든 자원과 정보를 하나의 종이에 담은 지도는 단순히 도시의 구조를 이해하도록 도울 뿐만 아니라 그 너머를 상상하게 한다. 지도를 통해 여행지를 발견했다면, 그곳에 이르는 구체적인 경로를 가늠해보는 공간도 있다. 2층 서가의 빈틈에서 마주한 거대한 푸른 지구는 버추얼 시뮬레이션을 통해 현대카드 트래블 라이브러리의 추천 루트와 자신만의 여정을 실제로 경험(Play) 할 수 있는 장치다. 몇 걸음 더 옮기다 보면 다시금 새로운 서가의 빈틈을 발견하게 된다. 무엇이건 썼다 바로 지울 수 있는 화이트보드로 지금까지 발견한 새로운 목적지, 새로운 테마의 영감을 바탕으로 자신만의 여행을 계획(Plan)하는 셀프 플래닝의 장소다.

 사진 현대카드 제공


참고기사
트래블 라이브러리 디자인한 카타야마


카타야마 마사미치
유니클로(UNIQLO) 소호 뉴욕 스토어와 일본의 베이프(A BATHING APE) 매장, 나이키(NIKE) 플래그쉽 스토어 등 수많은 프로젝트들을 통해 세계적인 건축 스튜디오로 인정받고 있는 원더월(Wonderwall Inc.)의 수장이자, 전통과 파격이 어우러진 크리에이티브 디자인의 거장
Map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52길 18
건축가 카타야마 마사미치
위치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52길 18
인원 20
TOP LIST
7377 House, 김우상 + 이대규 2019년 10월 12일 11:00AM
솔로하우스, 김범준 2019년 10월 12일 1:00PM
온도, 조성욱 2019년 10월 12일 1:30PM
대한성공회 주교좌성당, 진행 _ 황두진 2019년 10월 12일 2:00PM
옥인동 주택, 김원 2019년 10월 12일 2:00PM
서소문 역사공원 및 성지 역사박물관, 윤승현, 이규상, 우준승 2019년 10월 12일 2:00PM
대양 역사관, 스티븐 홀, 이인호 2019년 10월 12일 2:00PM
예진이네 집수리, 김재관 2019년 10월 12일 3:00PM
재재, 조성욱 2019년 10월 12일 3:00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