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nHouse

영상 ㅣ 공간 발굴, 그리고 탐색

초현실부동산 : 박성진, 이진오 공동대표

2020년 11월 12일 2:00PM
* 11월 12일 영상이 공개됩니다.
초현실부동산 (Surreal Estate)
초현실부동산은 의미와 가치를 간직한 오래된 건물을 발굴하고, 이를 필요로 하는 새로운 사용자들에게 중개합니다. 건축과 공간의 ‘재발견’을 지향하며, 현실의 공급과 수요를 의미롭게 매칭시키는 새로운 형태의 조직입니다. 이를 위해 공간에 대한 기록과 리서치, 스토리 발굴 작업을 선제적으로 수행하며, 부동산 중개 이후에 새로운 사용자와 함께 공간기획, 리모델링 설계, 콘텐츠 제작을 통합적으로 진행해 갑니다. 하나의 공간을 위해 공간기획자, 건축가, 공인중개사, 행정가, 도시계획가, 디자이너, 에디터 등이 협력하여, 주변 도시공간의 기억과 흔적들을 창의적으로 계승해 갑니다.
 
www.surrealestate.kr
 
박성진
초현실부동산 공동운영자이자 사이트앤페이지(Site & Page)의 디렉터로, 건축과 공간을 기획하고, 이에 관한 콘텐츠를 만들고 있다. 한국예술종합학교와 스페인 마드리드공과대학교에서 건축이론역사를 공부했으며, 이를 밑천 삼아 공간기획, 디자인컨설팅, 출판, 전시, 연구조사 등의 활동을 전방위로 이어가고 있다. 앞서 월간 「SPACE(공간)」의 편집장을 역임하면서 오늘날 건축에 대한 총체적 시각과 경험, 네트워크를 다졌다. 현재 서울디자인컨설턴트,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공간 만들기 총감독, 서울시 미래유산보존위원회 위원, 월간 「SPACE」 편집자문위원, 서울대학교 건축대학 강사 등을 겸하고 있다. 저서로 『모던스케이프 – 일상 속 근대풍경을 걷다』, 『궁궐의 눈물, 백 년의 침묵』, 『언젠가 한 번쯤 스페인』, 『문화를 짓다』, 『하이퍼폴리스』, 『집 더하기 삶』 등이 있다. 세상과 소통하는 실천적 도구로서 건축을 애지중지 품에 안고 산다.

이진오
초현실부동산 공동운영자이자 SAAI 건축 공동대표. 홍익대학교 건축학과, 한국예술종합학교 건축과 석사를 졸업했다. 홍익대와 위가건축에서는 건축의 가치와 기본기를, D.P.J & Partners와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는 열정과 사고방식을 배웠다. ㈜어쩌다 공동대표로, 어쩌다가게 등을 기획 운영했으며, 지금은 어쩌다집이라는 쉐어하우스를 짓고 다양한 사람들과 모여 살며 내 공간과 문화를 나누고 있다. 2009년 한국건축가협회상, 2012 서울시건축상 등을 수상했으며, 현재 연세대학교 건축학과 겸임교수, 서울시 마을건축가 마포구MP, 서울시 건축정책위원, 새건축사협의회 부회장이다.
 



페이지명동 (구 한국YWCA연합회 회관)
한국 YWCA 연합회 회관은 한국 여성운동사와 민주화의 상징적 장소로 서울시 미래문화유산 정치역사분야에 등재되어 있다. 건축가 차경순(1916~1974)이 설계한 이 건물은 1967년 준공 (1969년 2개층 수직증축) 당시 지하에는 2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식당과 주방, 매점, 다방과 1층에는 로비와 집회장소, 서비스 공간을 둠으로써 공공공간으로 사용하였다. 3층 이상은 YWCA 연합회 및 임대사무실로 사용되었고 추후 지상 12층 증축(8층 이상은 아파트) 을 고려하여 계획이었다. 1976년 지하층 용도변경 이후 지하, 1층은 상업시설로 3층 이상은 소규모 업무시설로 임대되면서 역사성과 상징성이 퇴색되었다.
2020년부터 이 장소를 장기 마스터리스한 WDH소셜그룹은 경제적 지속가능성을 확보하면서도 사회적 역할을 회복하는 것을 전제로 사이트앤페이지와 SAAI 건축에 기획과 설계를 의뢰하였다. 저층부는 상업과 복합문화공간 성격의 F&B 라운지로 프로그래밍 한 후, 이웃한 커뮤니티하우스 마실과의 공간적 연계, 출입구와 외부 계단의 추가를 통해 가로에서의 접근성을 강화하였다. 상부는 사회적 혁신가들이 모이는 비즈니스 커뮤니티 타운 성격의 오피스를 옥상과 연계한 7, 8층 야외 루프탑을 통해 공공성을 회복하도록 하였다.
명동성당과 남산으로의 조망을 고려해 입면의 건축적 원형을 유지함으로써 안에서 밖을 보는 건물이 되도록 하였다. 평면계획에서는 중앙부의 코어의 중심성을 강화하고 어매니티를 위한 설비의 현대화, 장애인의 접근성과 경관조명을 추가하였다.
이 작업을 계기로 의미와 가치를 간직한 오래된 건물을 발굴하고, 이를 필요로 하는 새로운 사용자들에게 중개하는 프로젝트그룹, ‘초현실부동산’을 설립하고 상부 오피스 공간의 임대 중개에 참여하고 있다.

초현실부동산 사진 노경 (제공)


https://www.pageproject.kr/
TOP LIST
기획, 소유, 거래의 방식, 오픈하우스서울 x 이강석작업실 “어떻게 ‘살’ 것인가”   집에 대한 생각, 기준, 가치가 달라지고 있습니다. 전통적인 가족의 의미가 변화하고, 가족 기본 구성원 및 라이프스타일이 다양화하면서 우리는 자연스레 삶의 주거 방식을 고민하는 새로운 시도를 목격하게 됩니다.  집을 '사는 법'도 변해가고 있습니다. 아파트를 중심으로 집을 투자의 대상으로 삼는 기존 방식과는 다른 다양한 시도들이 많아지는 것이 주목할만한 변화입니다. 선택지가 풍성해지는 덕분일까요? 우리의 고민도 깊어만 갑니다. “나는 앞으로 어떻게 살 것인가” 같은 고민 말입니다.  <오픈하우스서울 2020>은 유례 없는 뉴노멀의 시대와 마주하고 있는 지금, 주어진 현실과 공간에 나를 맞추는 것이 아닌, 새로운 공간을 발견하고 삶의 방식을 적극적으로 개척해 나가는 사람들을 만나보고자 합니다. 그들이 지금 생각하고, 실천하고자 하는 바는 무엇일까요? 이런 새로운 시도들이 앞으로의 서울의 주거 풍경을 어떻게 변화시킬까요? 집에 대한 바람이 다양해지면 집을 다루는 시장과 플랫폼도 달라질까요?  글 최진이(오픈하우스서울 오거나이저)   영상ㅣ 집을 기획하다 / 서울·소셜·스탠다드(삼시옷)_ 김하나, 김민철 대표 영상ㅣ 공간 발굴, 그리고 탐색  / 초현실부동산_ 박성진, 이진오 공동대표 영상ㅣ 세컨드하우스의 공유 / 강미선 이화여자대학교 교수 영상ㅣ 색다른 부동산 거래  / 별집 공인중개사사무소_ 전명희 대표 
영상 ㅣ 집을 기획하다, 서울·소셜·스탠다드(삼시옷) : 김하나, 김민철 대표 2020년 11월 11일 2:00PM
영상 ㅣ 공간 발굴, 그리고 탐색, 초현실부동산 : 박성진, 이진오 공동대표 2020년 11월 12일 2:00PM
영상 ㅣ 세컨드하우스의 공유, 강미선 이화여자대학교 교수 2020년 11월 13일 2:00PM
영상 ㅣ 색다른 부동산 거래, 전명희 별집공인중개사사무소 대표 2020년 11월 14일 2:00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