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nHouse

코스모 40

양수인, 임승모

2019년 10월 20일 2:00PM
인천시 서구 장고개로 231번길 9
양수인의 건축안(사진_신경섭)
양수인의 건축안(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 10월 3일 오후2시부터 참가 신청 가능


코스모화학 공장 단지가 이전하면서 마지막까지 남아 있던 건물인 폐수 처리 시설을 문화시설로 바꾸는 작업이다. 기존 폐공장 건물의 독특한 매력을 보전하면서 현행 법규에 맞는 안전한 건물을 설계하기 위해 새 건물은 기존 건물과 물리적인 접촉 없이, 폐공장 안으로 들어갔다 나오는 하나의 고리와 같은 형상을 취하고 있다.
재생건축을 현행법에 맞추려면 새 단열재와 내화페인트로 매력적인 흔적을 모두 지워야 한다. 이 모순에서 건축가의 상상은 시작된다. 옛 건물과 완벽하게 분리된다면 증축부분만 현행법을 충족하면 될 것 아닌가? 코스모 40은<신관>이 연속된 하나의 고리모양을 하며 40년간 사용되고 버려진 공장안으로 삽입된 건물이다. 이 고리는 주로 로비와 수직동선 역할을 하며 옛공장 공간의 새로운 사용을 지원한다.  <신관>은 3층에서만 공장안으로 삽입되는데,  옛공장의 기둥을 둘러싸고 새로이 형성된 기둥묶음에 의해 지지된다. <신관>이 구조적으로 완벽하게 독립된 증축으로 인정받음으로써 기존 공장은 현행법규 충족의 부담에서 벗어나 특유의 분위기를 유지한 배경으로 남을 수 있다.

양수인 사진 신경섭, 임승모, 더네이버

* 양수인의 건축적 제안이 1차로 구현된 이후 임승모가 진행하고 있는 2차 내부공간 디렉팅이 더해지고 있다. 오픈하우스 프로그램 양수인, 임승모 공동 진행.

임승모의 내부공간 디렉팅(사진_임승모)
임승모의 내부공간 디렉팅(사진_임승모)
임승모의 내부공간 디렉팅(사진_임승모)
임승모의 내부공간 디렉팅(사진_임승모)
사진_신경섭
사진_신경섭
양수인(사진_더네이버)
양수인
양수인은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디자이너다. 건축, 참여적 예술, 디자인, 마케팅, 브랜딩 등 광범위한 영역에서 건물, 공공예술, 체험마케팅, 손바닥만한 전자기기, 단편영화까지 다양한 스케일과 매체로 작업한다. 다양한 매체를 통한 디자인 작업이 모두 직면한 과제를 의뢰인의 상황에 부합하는 형식으로 해결하는 과정으로서 근본적으로 크게 다르지 않은 행위라고 믿으며, 그 근저에는 어떤 ‘것’을 만듦으로써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이야기를 전달하고자 하는 공통적인 목표의식을 갖고 작업한다.
양수인은 연세대학교 건축공학과와 뉴욕 컬럼비아 건축대학원 졸업 후, 이례적으로 졸업과 동시에 컬럼비아 건축대학원 겸임교수 및 리빙아키텍처 연구소장으로 7년간 지냈다. 2011년 서울에 돌아와 삶것/Lifethings 라는 조직을 꾸려 활동하고 있다.


임승모 
SML(에스엠엘 건축사사무소) 대표/소장이며, SML 개소 이전부터 개인적인 관심을 실험하고 표현하기 위해 진행한 국내외 디자인 공모전에서 환경시설물, 가구, 조형물, 인테리어, 건축 등의 영역을 넘나들며 지속적으로 참여하여 약 20여회의 수상 경력이 있으며, Libertango 로는 2016 A’Design Award & competition(Italy)에서 Gold Prize와 2017 American Architecture Prize(USA)에서 Winner in Interior design을 수상했다. 2017년 SML을 개소하여 ‘형태는 가능 성을 따른다.(Form Follows Possibility.)’를 모토로 하여 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2018년 Interior Design Magazine(USA)의 14 Emerging Designers에 선정됐고, 여의도 윤중초 단설유치원 및 체육관 현상설계(더코너즈와 공동작업) 제출작이 1등에 당선됐다. 창조건축과 매스스터디스에서 실무를 쌓았으며, 현재 서울시공공건축가, 서울 시마을건축가, 부산시공공건축가로 활동하고 있다.
임승모
Map 인천시 서구 장고개로 231번길 9
건축가 양수인, 임승모
일시 2019년 10월 20일 2:00PM
위치 인천시 서구 장고개로 231번길 9 (가좌동 556-36)
집합 장소 신관건물 1층 로비 엘리베이터 앞
인원 50
TOP LIST
OPENHOUSE 온양민속박물관, 이타미 준 (유동룡) 자연으로부터 받은 원초적 소재인 흙은 가소성과 약간의 탄력 그리고 신장을 가지고 있다. 이번 작업은 마을의 민가에서 모티브를 얻었다고 할 수 있다. 이 적토(赤土)를 근대의 블록 만드는 것과 같이 형틀에 넣어 압축 프레스 하여, 그것을 다시 꺼내어 태양에 건조해 소소 상태의 흙 블록으로 만들어냈다. 이 흙을 주제로 해서, 그 엄격한 자연과 풍토성으로부터 일개의 건축 외관을 얻어내어, 그 풍경에 도전한다고 말할 수 있다. 그것은 단적으로 말해서, 근대주의 혹은 근대건축에서의 탈피를 의미하며, 곧 자립하는 건축, 인간 본연의 건축으로서의 시발점을 의미한다. 관념적으로 도면을 작성하는 것, 미의식을 고집하는 것보다도, 흙 블록을 무수히 만들어내는 것에서 시작하여 흙 블록을 쌓아 올리는 것으로 이 일은 끝났다. 글 이타미준 사진 ITM유이화건축사무소 대지 면적 : 40,000,00㎡ 건물면적 : 1,718.2㎡   이용 시간 10:00 – 17:30 휴관일 매주 월요일 이용요금 무료 문의  041-542-6001    이타미 준 (유동룡) 1937년 도쿄에서 태어나 자랐지만, 국적은 대한민국을 고집하며 늘 어머니의 땅을 그리워하던 건축가이자 화가다. 1964년에 무사시공업대학 건축학과를 졸업하였다. 2003년 프랑스 <국립 기메 박물관>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개인전을 개최하고 이듬해 프랑스 예술문화훈장 “슈발리에”를 수상했다. 2006년에는 ‘김수근문화상’을, 2010년에는 ‘무라노도고상’ 등을 수상하며 세계적인 예술가로 평가받았다. 대표적인 건축작품으로는 <조각가의 아틀리에>, <석채의 교회>, <먹의 공간> 등이 일본에 있고, <온양민속박물관>,<각인의 탑>,<포도호텔>,<수, 풍, 석 미술관>, <방주교회> 등이 한국에 있다. 달항아리와 같은 건축, 온기가 느껴지는 건축을 하고 싶다던 그는 2011년 삶을 마감하고 그토록 사랑하던 고국에 묻혔다. 
OPENHOUSE 코스모 40, 양수인, 임승모 10월 20일 2:00PM
OPENHOUSE 아트벙커 B39, 김광수 10월 19일 3:00PM
OPENHOUSE 세운상가 활성화를 위한 공공공간 설계, 김택빈, 장용순, 이상구 10월 19일 2:00PM
OPENHOUSE 평화문화진지, 유종수 + 김빈 10월 17일 3:00PM
OPENHOUSE 문화비축기지, 허서구, 백상진, 김경도 10월 16일 2:00PM
SPECIAL Tour 한국 여성 주체성의 시공간적 확장, 이화여자대학교 캠퍼스, 강미선 10월 15일 10:00AM
OPENHOUSE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조경찬 10월 13일 3:00PM
OPENHOUSE 대한성공회 주교좌성당, 진행 _ 황두진 10월 12일 2:00PM